경상북도, 곤충산업 육성지원 공모사업 전국 최다 선정 쾌거

2020. 10. 12. 22:44BUSINESS

728x90
  • 총사업비 12억4천만원 확보... 식용 곤충산업 집중육성 발판 마련
  • 곤충원료 전처리, 1차 가공 시설, 홍보ㆍ마케팅 등 종합적 지원 체계 구축

 

글/사진 : 한국공보뉴스/경북광역본부 황만석 기자

 

경상북도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21년도 곤충산업 육성지원 공모사업 2개 분야(곤충산업화지원, 곤충유통사업지원)에 동시 선정되어 전국 최다 선정의 쾌거를 달성했다.

 

이번 공모사업은 9월 전국 지자체 공모신청 후 현장실사와 발표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되었으며, 경북도는 총사업비 12억4천만원(국비 4억2천, 지방비 8억2천)을 확보해 곤충산업의 기반 조성 및 유통분야 활성화를 지원하게 된다.

 

 

경상북도의 곤충산업화지원 및 유통사업지원 계획

 

【선정결과】

  * 곤충산업화지원 : 총 2개소 [경북(잠사곤충사업장), 전북 장수군]

  * 곤충유통사업지원 : 총 3개소 [경북(잠사곤충사업장), 충북 청주시, 경남 산청군]

 

선정 사업별 주요내용은 곤충산업화 지원사업(10억원)을 통해 △식용곤충 산업화지원(전처리, 1차 가공) 시설 건립, △곤충원료 소재화(분말 등) 장비 구축을 추진하며,

 

곤충유통사업 지원사업(2.4억원)은 6개 협력기관*이 참여해 △곤충원료 소재화, △ 브랜드ㆍ곤충식품 개발, △기업형 유통체계 구축, △농가 조직화, △표준먹이원 개발, △온․오프라인 판매망 조성 등의 세부사업을 실시한다.

 

  * 협력기관 : (사)경북곤충산업협회, 양잠농가,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재)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 (재)경상북도농식품유통교육진흥원, ㈜에쓰푸드

 

경북도는 사업계획 수립 시부터 2개 분야 사업이 서로 연계될 수 있도록 계획했으며, 이번 공모사업의 동시 선정으로 곤충원료의 대량 생산, 전처리․가공 시스템 구축과 그에 필요한 R&D, 품질관리체계, 홍보 및 마케팅을 전반적으로 추진함으로써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분야별 전문화된 산업구조로 체계화

 

또한, 기준의 농가가 생산-가공-유통을 전담하는 농가 중심적 산업구조에서 농가는 생산, 도는 전처리1차 가공, 기업은 제품화, 유통을 전담하는 분야별 전문화된 산업구조 체계화해 곤충산업의 구조적 혁신을 도모하겠다는 방침이다.

 

한편, 경북은 전 세계 인구수 증가와 코로나19 대유행 장기화에 따른 식량안보 위기의 대안으로 곤충을 ‘대체 단백질 공급원’으로써 초점을 맞춰 지속적으로 육성하고 있으며 ‘유용곤충산업기반 조성지원’, ‘곤충제품 마케팅지원’등의 사업추진으로 곤충산업 지원에 총력을 기울여왔다.

 

김종수 경상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경북도 곤충산업은 식용곤충을 중심으로 꾸준히 성장해 왔으며, 코로나19 이후 식량안보 위기에 대응할 대체 단백질원으로 곤충이 급부상하고 있다”라며, “이번 공모사업 선정은 경북도가 식용 곤충산업 핵심거점으로 한발 더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TAG